한국보건의료연구원(원장 이영성, 이하 NECA)은 2월 22일(목) 강원대학교병원에서 '찾아가는 임상연구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습니다. 이번 8차 임상연구 콘서트는 충청, 경상, 전라 지역에 이어 강원도에서 열리는 첫 강연으로, 강원대학교병원 주진형 병원장, 김우진 의생명연구원장, 조희숙 공공보건의료사업 실장, 속초의료원 이승준 원장을 비롯해 총 60여 명의 임상연구자, 업계 관계자, 학계 전문가 등이 참석하였습니다.







행사는 공익적 임상연구와 의료기술평가를 소개하는 1부와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2부로 나뉘어 진행되었습니다. 먼저 1부에서는 NECA 김석현 센터장과 최인순 연구위원, 이월숙 부연구위원이 공익적 임상연구 현황과 의료기술평가, 제한적 의료기술 등을 설명하였고, 이어서 홍석원 연구위원이 고령자의 의료접근성 강화를 위한 ICT 활용범위와 서비스 모형에 대한 발표를 진행하였습니다. 2부에서는 강원대학교 임상빅데이터센터 김정현 센터장이 센터 소개와 함께 사업 목표 등을 설명하였고, 신경과 이승환 교수는 임상연구에서의 빅데이터 활용 필요성을 강조하며 관련 연구 성과를 발표하였습니다. 또한 호흡기내과 한선숙 교수는 체계적 문헌고찰을 활용한 연구사례를 소개하였습니다.







이번 행사는 임상 연구자들을 비롯하여 보건의료 관계자들의 전문성을 한층 강화하고, 다함께 강원도의 보건의료 발전 방안을 강구하는 뜻깊은 시간이었습니다. 앞으로도 NECA는 '찾아가는 임상연구 콘서트'를 통하여 전문가들과 끊임없이 소통하고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지역 보건의료 발전에 기여해 나가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