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기기 강국으로 가는 길]<1>이영성 보의연 원장 "신의료기술제도 보완할 것"


  언론사   전자신문

■  기자명  장윤형 기자

■  보도일  2018. 4. 5.

[원문보기] ◁  바로가기 클릭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이영성 원장은 “현 정부 보장성 강화정책 발표에 따라 의료기술평가를 수행하는 NECA 역할이 중대해졌다”면서 “의료기술평가에서 과학적 근거와 환자 선호, 윤리성 등 사회적 가치를 고려한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원장은 또 보건의료 연구를 위해서는 국가자료와 함께 민간의료기관이 보유한 환자자료 등의 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 구축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 데이터 기반의 신뢰성 있는 평가를 진행하여 혁신적 의료기술이 빠르고 적합하게 의료현장에 도입되도록 노력할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원문보기를 클릭해주세요.

 

[원문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