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보건의료연구원에서는 보건의료 정책 의사 결정의 기반인 "과학적 근거"의 생산을 하고 있습니다.


흔히 "간질(癎疾)"로 알고 있는 "뇌전증(腦電症, epilepsy)" 만성적인 신경 장애의 하나로, 이유 없는 발작이 특징입니다. 뇌신경 세포의 불규칙한 흥분으로 뇌에 과도한 전기적 신호가 발생하는 것이 원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런 뇌전증의 치료는 크게 약물치료수술치료로 나눌 수 있습니다. 보통의 경우에는 약물치료로 증상이 완화되지만, 뇌전증 환자 중 30% 이상은 2가지 이상의 약물을 사용하여도 발작이 조절되지 않는 약물 난치성 환자입니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에서 2015년 "약물 난치성 뇌전증에 대한 약물치료 및 수술치료의 경제적 성과분석"이라는 주제로 약물난치성 뇌전증 환자들에게 수술치료와 약물치료 중 어떤 치료가 효과적일지 연구하였습니다. 어떤 방법이 더욱 효과적인 치료법일까요?


근거맨의 설명을 통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약물 난치성 뇌전증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