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면내시경 사망 사고, 왜 사망까지 이어지나?

  언론사   헬스조선

■  기자명  이보람 기자

■  보도일  2017. 12. 15.

[원문보기] ◁  바로가기 클릭


......


또한 수면 내시경 사고는 마취 전문의가 없는 작은 병원·의원에서 발생하곤 한다. 실제 한국보건의료연구원 따르면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중 마취 전문의가 없는 병원은 36.7%에 달했다. 심장충격기와 산소포화도측정기 같은 응급장비 및 시스템도 갖추지 않은 경우가 많아, 응급 상황에 대처하지 못해 치명적인 사고로 이어진다. 이에 전문가들은 마취제의 종류, 다른 질환 유무, 내시경 당시 환자 상황, 응급처치 환경 등 여러 정황을 엄밀하게 따져봐야 한다고 말한다.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원문보기를 클릭해주세요.

 

[원문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