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 환자에 왜 RAS 억제제를 써야 하는가?

서울의대 박상준 교수 후향적 연구로 근거 밝혀

  언론사   메디칼업저버

■  기자명  박상준 기자

■  보도일  2017. 10. 10.

[원문보기] ◁  바로가기 클릭


항고혈압제 선택에 따라 제2형 당뇨병 환자의 미세혈관 합병증 발생률이 달라질 수 있다는 국내 연구가 나왔다.


지금까지 참고했던 연구가 모두 외국에서 나온 무작위 대조군 통제 연구(RCT)와 메타분석 연구(Meta Analysis)라는 점에서 고무적이다. 다만 처방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후향적 연구라는 특성상 정보의 제한적 요소를 내재하고 있어 완벽하진 않다. 그럼에도 국내 당뇨병 환자에게 써야 하는 항고혈압 약제의 기준을 어느 정도 제시했다는 평가다.


어떤 연구이며, 당뇨망막병증 발생률을 얼마나 낮출 수 있는지 한국보건의료연구원(NECA)이 발표한  논문을 토대로 정리하고, 주 연구자인 서울의대 박상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안과)를 만나 연구 의미를 들어봤다.....



기사 원문을 보시려면 아래 원문보기를 클릭해주세요.

 

[원문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